檢, 김문기 등 ‘대장동 실무자’ 이틀째 소환…유동규도 함께 조사


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공공부문 실무 책임자였던 성남도시개발공사 유동규 전 기획본부장과 김문기 개발사업1처장을 동시에 불러 조사한다. 서울중앙지검 전담수…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