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방역이 우선’ 김부겸 총리, 대학동기와 11인 식사… “깊이 죄송”


김부겸 국무총리가 최근 11명이 함께하는 식사에 참석해 방역수칙을 위반한 것에 사과했다. 김 총리는 12일 국정현안점검조종회의를 주재하며 “경위야 어찌 됐든 방역 수칙을 위반…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