사후뇌물 700억 의혹 유동규의 뒤 “사람은 가려 써야 한다”


‘대장동 게이트’에 대한 검찰 수사가 더뎌 보인다. 검찰은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(성남도공) 기획본부장에게 일단 배임 혐의를 적용하지 않았다. 더불어민주당(민주당) 이재명 …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