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커플 후드티’ 입은 尹 “이준석이 뛰라면 뛰고, 가라면 가겠다”


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는 4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와 최근 지지율 격차가 좁혀진 데 대해 “운동장에서 경기하는 선수가 전광판 들여다 볼 시간이 없다”고 말했다. 윤 후보…

Source